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현장 취재- 랑데부 캐나다 4
이정민 기자 | 승인2017.06.10 23:55

본지에서는 ‘랑데부 캐나다 2017’ 기간 동안 현장 취재한 주요 업체들을 기획 시리즈로 총 4회에 걸쳐 소개 한다. 이번에는 마지막 순서로 총 8개 업체를 소개한다.

본 내용은 해당 업체에 대한 간략한 소개와 국내 여행사에서 컨텍할 수 있는 담당자 연락처 등을 수록했다.

이번 ‘랑데부 캐나다 2017’은 그동안의 랑데부 행사 중 가장 성공적인 행사라 평가받고 있다.
현장에는 캐나다 관광부 장관이 직접 방문, 관심도를 높였으며 특히 David F. Goldstein 캐나다관광청 CEO는 ‘한국인의 밤’ 만찬장에 참여해 한국시장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Bardish Chagger 캐나다 관광부 장관

Bardish Chagger 캐나다 관광부 장관은 기자 간담회에서 “캐나다는 다양성을 가장 중요시 한다. 이러한 다양성이 캐나다를 특별하고 잊을 수 없는 여행지로 만들고 있다”며 “각국의 관광청을 맡고 있는 여러분들과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David F. Goldstein 캐나다관광청 CEO

David F. Goldstein 캐나다관광청 CEO는 “캐나다 관광의 발전은 전세계 미디어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가 있어 가능했다”며 “우리는 캐나다의 이야기를 만들고 재구성하는 중이며 이번 랑데부는 역사상 가장 성공적”이라고 말했다.

■ Vancouver Water Adventures

카약, 카누, 제트스키, 패들보트 등 해양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밴쿠버의 그랜빌 아일랜드에 위치해 있다.
12인승 조디악 보트는 소규모 단체객들이 반나절 즐길 수 있는 상품으로 적합하다. 그랜빌 아일랜드에서 3시간가량 떨어져 있는 빙하도 체험할 수 있다. 제트스키의 경우 2~3시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부터 조디악 보트를 타고 나가면 대머리 독수리부터 다양한 야생 해양동물을 관찰 할 수 있다.
단체객 할인 가격 적용은 없으며 대신 여행사에 커미션을 지급한다.
담당자: Clayton Watson 매니저
이메일: clayton@vancouverwateradventures.com
www.vancouverwateradventures.com

■ Le Boat

유럽 최대의 셀프 드라이브 보트 회사인 Le Boat는 내년 5월 캐나다에 첫 론칭을 앞두고 있다. 영화에서나 본 고급 럭셔리 보트에는 주방, 편안한 가구 및 욕실이 완비돼 있다. 별도의 가이드나 운전사없이 여행자가 스스로 운전해도 될 만큼 안전하고 쉽다. 캐나다 리도 운하를 따라 7일 기준 1775 미국 달러에 사용 가능하다. 이 가격은 최소 가격으로 보트 등급에 따라 다양한 상품 가격이 있다. 무엇보다 매우 합리적인 가격에 서비스가 제공된다는 점에서 론칭 이후 기대가 높은 상품이다. 운하를 따라 투어 중 기착지 투어도 가능하다. 이같이 합리적인 가격에 서비스가 제공되는 이유로  Le Boat 회사의 경우 많은 수의 보트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담당자: Shannan Brennan
이메일: sbrennan@leboat.com
www.leboat.com
동영상 바로보기 http://bcove.me/qh949eum

■ Calgary Tower

캘거리 타워 (Calgary Tower)는 캘거리 다운다운 어디에서나 눈에 들어오는 캘거리 랜드마크다. 1968년 세워져 내년 50주년을 맞는다. 한국어 정보가 제공되며 회전식 식당에서 전망과 유리 바닥 또는 식사를 등 독특한 경험을 제공한다. 5월~8월은 오전 9시~ 오후 10시, 이외에는 저녁 9시까지 운영된다. 한 해 한국인 25만 명이 방문할 정도로 한국 여행객들에게 인기가 높다. 전망대에서는 캘거리의 모든 풍경을 볼 수 있다. 15명 이상일 경우 단체 요금이 적용되며 10%의 여행사 커미션이 제공된다.
담당자: Camron McCaskill 수퍼바이저
이메일: cmccaskill@calgarytower.com
www.calgarytower.com

■ Canadian Museum of Nature

온타리오에 위치한 캐나다 자연사 박물관은 우선 건축학적 의미가 깊다. 이 건물은 캐나다의 대표적인 건축 문화 유산 중 하나로 건물안에는 여러개의 캐나다 국립 박물관들이 있었다. 4층 석조탑과 함께 1910년 완공됐으며 2009년에슨 화려한 유리 구조물이 만들어졌는데 이 구조물의 이름은 엘리자베스 여왕 2세와 빅토리아 여왕을 기념하기 위해 ‘여왕의 등불’이라고 지어졌다. 상설전시관으로 화석 전시관, 물전시관, 포유동물전시관, 지구전시관, 조류전시관, 애니멀리엄 전시관이 있으며 한국어 버전 안내책자가 비치돼 있다. 그룹 가격은 15명 이상일 경우 적용되며 12달러 수준이다.
담당자: Lorna Sierolawski 매니저
이메일: reservations@mus-nature.ca
www.nature.ca

■ NORTH STAR ADVENTURES LTD

옐로우 나이프를 기반으로 하는 100% 원주민 소유의 투어 회사다. 겨울에는 오로라(Ourora) 관람을 전문으로 하며 2~4일 오로라 패키지를 제공한다. 또한 북극 익스트림 스노우모빌 어드벤처를 제공한다. 여름에는 2~4일 Great Slave 호수 낚시 패키지 상품은 물론 인기있는 맥켄지 나한니 어드벤처(Mackenzie Nahanni Adventure), 북극권 문화 체험 (Northern Arctic Circle Cultural Experience)과 같은 투어 상품도 있다. 오로라 관측의 경우 오로라를 따라가며 즐기는 투어로 오로라를 볼 수 있는 확률이 매우 높아는 것이 장점이다. 6명 이상일 경우 단체 요금이 적용되며 여행사 커미션은 10%다.
담당자: Joe Bailey 오퍼레이터
이메일: info@northstaradventures.ca
www.northstaradventures.ca

■ Ontario Parks

유명한 알곤퀸 주립공원이 있는 곳이다. 1983년 조성된 알곤퀸은 온타리오에서 가장 오래됐고 가장 유명한 주립공원이다. 7630 평방미터에 달하는 자연보호구역으로 140여 종의 조류, 30종의 파충류 및 양서동물이 있다. 15개의 하이킹 코스와 캠핑 장소, 이동식 원형텐트, 15개의 워킹 트레일이 있으며 카누 및 카약 렌트도 가능하다. 4월하순부터 10월 하순까지 오전 9시~ 오후 5시, 11월부터 4월까지 오전 9시~오후 4시까지 오픈한다. 겨울에는 개썰매 체험 프로그램도 있으며 가이드 투어도 가능하다. 한국어 버전 안내서가 있어 투어에 불편함이 없다.
담당자: Jeff Brown 마케팅 담당
이메일: jeff.brown@Ontario.ca
www.OntarioParks.com

■ Pacific Yellowfin Charters

Pacific Yellowfin Charters는  2차 세계 대전 연안 화물선으로 사용되던 배를 개조 브리티시 컬럼비아 해안선을 따라 즐길 수 있는 투어다. 개인실이 있는 4개의 캐빈, 그룹이나 가족 단위 투어에도 적합하다.개인 주방장을 포함한 승무원 6명과 함께하며 Broughton 군도, 그레이트 베어 열대 우림 등을 순항하며 곰, 고래, 늑대, 독수리 등 웅장한 야생 동물을 만날 수 있다. 패키지 가격의 5일 기준 약 9000 캐나다 달러다.
담당자: Melissa Heer 대표
이메일: info@pacificyellowfin.com
www.pacificyellowfin.com

■ CRAFT Beer Market

크래프트 맥주 마켓(CRAFT Beer Market)은 신선한 현지 음식, 친근한 분위기, 캐나다 최대의 공예 맥주를 갖춘 프리미엄 캐주얼 레스토랑이다. 밴쿠버에 위치하고 있으며 CRAFT 맥주 140개를 제공하며 70% 이상이 B.C.에서 온 것이다. 무엇보다 다양한 종류의 수제 맥주를 경험할 수 있다. 450명을 한 번에 수용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담당자: Jessica Singh 매니저
이메일: falsecreekevents@craftbeermarket.ca
www.craftbeermarket.ca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