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늘의 여행상품
US아주투어, 독립기념일 특선상품 출시
온라인뉴스팀 | 승인2019.06.13 23:23

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36년 무사고 US아주투어는 차별화된 특선상품을 다양하게 내놓았다.

US아주투어의 이번 독립기념일 특선상품들은  1박2일~4박5일 상품까지 폭넓게 준비됐다. 특히  올해 독립기념일(7월4일)은 목요일로 금요일 하루 휴가를 내면 최대 4일의 징검다리 연휴를 즐길 수 있어 장거리 특선상품들에 대한 문의가 높아졌다.

그랜드캐년노스림-1000피트 더 높게 그랜드캐년의 숨막히는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노스림은 이 시기에만 한시적으로 길이 열린다.

독립기념일 당일에 출발하는 여행상품으로는 미국의 역사와 인디언의 혼을 느낄 수 있는 ▲ ‘큰바위얼굴/마운트러시모어/크레이지호스’(4일, $899)가 대표적이다. 덴버 왕복항공과 특급호텔로 여유로운 관광을 선사한다.

현재의 5-8-9 코스를 개발한 US아주투어의 ▲ ‘옐로스톤/그랜티톤’(4일, $899)도 독립기념일 당일에 특별 출발한다. 아주 단독으로 옐로스톤 새 호텔인 빅 락 호텔에 숙박한다. 버스 타는 시간을 최소화해 일정이 더욱 편리하고 편안해졌다. 전 일정 식사 및 가이드가 포함돼 더욱 실속있다. 

그외 3박4일 특선상품으로는 ▲‘모뉴멘트밸리/파웰호수/아치스/라스베가스’(4일, $429)가 인기를 끌고 있다. 나바호 인디언의 고향 모뉴멘트밸리에서의 인디언 지프 옵션이 포함된 것이 특징. 인디언 루트 42번 길을 따라 하늘로 치솟은 붉은 암석의 탑과 절벽들이 그림처럼 펼쳐진다.

▲‘그랜드캐년 노스림/자이언캐년’(3일, $299)은 US아주투어가 새롭게 출시한 신상품이다. 사우스림보다 1000피트 더 높게 그랜드캐년의 근사한 협곡 전망을 감상할 수 있다. 백두산 높이인 임페리얼 포인트에 이르면 저 멀리 콜로라도 강까지 내려다 보인다. 여기에 곡선미의 상징이자 신의 정원으로 불리는 자이언캐년까지 한번에 돌아본다.

▲‘타이오가 패스/요세미티’(3일, $319) 역시 그랜드캐년 노스림과 같이 여름에만 한시적으로 여행길이 열리는 리미티드 여행지다. 요세미티를 동서로 가로지르는 타이오가패스는 겨울철에는 안전상의 이유로 출입이 통제되다가 여름에 이르러 요세미티 뒷산의 숨은 비경을 펼쳐보인다. 서울 1/3 면적의 거대 호수 레이크모노, 레이크준, 미 대륙에서 제일 높은 산인 휘트니산까지, ‘리틀 캐나다 록키’를 연상시키는 타이오가 패스는 그동안 보지 못했던 아주 색다른 감동과 아름다움을 선사할 전망이다. 

연휴에만 만날 수 있는 ▲‘세도나/버디캐년 기차여행’(3일, $349)도 추천할만한 코스다. 파워풀한 기가 흐르는 세도나에서 먹고, 자고, 명상과 산책을 즐기는 힐링 여행이다. 아주만이 세도나 안에서 숙박한다. 4시간 동안 100년 이상 된 철도를 따라 투어하는 $100 상당의 기차요금도 포함되어 있다. 출발일은 7월5일 금요일.

박평식 대표는 “여행 최대 대목인 독립기념일 연휴에는 일찍 여행상품을 예약하는 것이 좋다”며 “36년 무사고 US아주투어는 특급 코스/특급 호텔/특급 가이드/특급 식사까지 4박자를 고루 갖춘 독립기념일 특선상품들로 가장 안전하고 행복하고 건강한 여행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독립기념일 특선상품에 대한 예약문의는 전화로 하면 된다.

▲문의 : 미국 (213)388-4000, www.usajutour.com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19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