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사
온라인투어, 전 세계 가장 큰 크루즈 채운다업계 최초 로얄캐리비안 심포니호 ‘중미·카리브해 10개국’
이정민 기자 | 승인2019.07.10 21:37

온라인투어가 업계 최초로 ‘중미 일주+카리브해 크루즈 10개국 22일’ 상품을 선보였다.

이 상품은 멕시코의 칸쿤을 시작으로 쿠바, 파나마, 코스타리카, 과테말라, 아이티, 푸에르토리코, 버진 아일랜드제도, 바하마, 미국 등 중미 지역의 10개국을 중심으로 육로 여행과 크루즈 여행이 결합된 환상적인 일정으로 구성된다.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심포니호

우수한 서비스를 바탕으로 고객의 편의를 고려해 기획된 ‘중미 일주+카리브해 크루즈 10개국 22일’ 상품은 2020년 4월 27일 단 1회 출발할 예정이다.

이번 상품은 세계 최대 23만톤급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심포니호로 현존하는 최대 크기의 크루즈선이다.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심포니호는 다양하고 혁신적인 선내 시설로 전 세계 여행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그 중에서도 중미 크루즈 여행에서 승선하게 되는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심포니호는 가장 최근 건조된 혁신의 아이콘 선박으로 세계 최초이자 유일의 수중 공연장인 아쿠아 씨어터, 선내 야외 중앙 공원인 센트럴 파크, 인공파도 타기, 아이스 링크, 암벽등반시설 등이 있다.

아울러 뮤지컬, 퍼레이드 쇼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이 잘 갖춰져 있어 항해 중에도 지루할 틈 없는 환상적인 시간을 선사한다. 또한 오감을 자극하는 맛의 향연과 세련된 다이닝 서비스는 크루즈 여행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

◆육로와 크루즈 여행의 완벽한 콜라보
중미와 카리브 해를 한 번에 여행할 수 있는 중미 크루즈 상품은 멕시코를 시작으로 쿠바, 파나마, 코스타리카, 콰테말라, 미국 등을 여행하는 13박 14일의 육로 여행 일정과 아이티, 푸에르토리코, 버진아이랜드, 바하마 등을 여행하는 7박 8일 일정의 크루즈 여행으로 구성된다.

바하마 코코케이섬

카리브 해의 세계적인 휴양지 칸쿤에서 휴양을 즐기며 여유롭게 시작되는 육로 여행은 마야 문명의 대표 유적지인 치첸이트사를 둘러보며 대장정의 막이 오른다. 멕시코를 떠나 다음으로 가는 곳은 쿠바. 헤밍웨이가 사랑한 도시로 알려진 아바나, 쿠바의 파리로 불리우는 시엔푸에고스,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트리니다드, 체 게바라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산타 클라라 등 쿠바의 핵심 도시를 알차게 둘러본다.

길지 않은 일정이지만 도시 곳곳에서 만나는 낯설지만 익숙한 모습들은 쿠바의 매력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쿠바만큼 매력적인 여행지라고 한다면 코스타리카도 빠질 수 없는 곳 중 하나. 현재까지 화산활동을 하고 있는 활화산인 아레날 화산은 물론 아레날 화산에서 나오는 천연 온천수에서 자연 온천욕을 즐기며 이색적인 시간을 만끽할 수 있다.

그 외에도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분화구를 보유하고 있는 포아스 국립공원, 열대우림을 직접 걸어보는 행잉브릿지 등 코스타리카의 아름다운 자연을 만날 수 있다. 코스타리카를 떠나 다음으로 도착하게 되는 곳은 과테말라로 죽기 전에 꼭 봐야 할 세계 역사 유적인 티칼 국립공원, 마양 문명의 잃어버린 전설로 알려진 티칼 유적지 등을 둘러보며 일정을 소화한다. 이후 멕시코를 거쳐 미국 마이애미로 넘어가 14일 일정의 육로 여행 일정을 마무리한다.

쿠바 아바나

 
마이애미에서 호화 유람선인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심포니호에 오르며 카리브해 크루즈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첫 일정은 약 2주간의 육로 여행의 피로를 풀 수 있도록 선내 자유 일정으로 구성된다. 스파, 수영장, 사우나 등의 부대시설을 즐기며 진정한 크루즈 여행이 무엇인지 만끽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크루즈의 첫번째 기항지는 아이티의 라바디로 아이티의 섬이긴 하지만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선사의 사유지이기 때문에 로얄캐리비안 크루즈가 아니면 갈 수 없는 특별한 곳이다. 휴양을 즐기기에 좋은 라바디 섬을 제대로 즐기고 싶다면 럭셔리 세일링 요트를 타보기를 추천한다. 화려한 요트에 탑승해 반짝이는 카리브 해는 물론 작은 섬에서의 해수욕도 즐겨볼 수 있다.

두번째 기항지는 푸에르토리코의 수도이자 동부 해안에 위치한 항구도시 산후안. 에스파냐 식민 시대에 건축된 시설이 잘 보존돼 있어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곳인 만큼 워킹투어를 이용한다면 푸에르토리코의 역사와 건축 유산, 식민지 시대의 옛 산후안의 모습 등을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라바디(아이티)

산후안을 떠난 다음 기항지는 버진 아일랜드 제도의 샬롯아말리에로 역사적인 건물들이 현재 상점이나 부티크 등으로 이용되고 있어 쇼핑은 물론 역사 관광지를 동시에 즐길 수 있다. 마지막 기항지는 돼지와 함께 수영을 할 수 있는 이색 체험을 할 수 있다고 알려진 바하마 섬이다. 보트를 타고 베리섬으로 이동해 바하마의 환상적인 경치를 배경으로 돼지와 함께 수영을 즐겨보자. 평생 다시는 경험하지 못할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7박 8일 일정으로 진행된 크루즈 여행은 바하마를 마지막으로 미국 마이애미에 도착하면서 일정이 마무리된다.

중미 크루즈 상품을 기획한 온라인투어 크루즈팀 김세율 팀장은 “이번에 선보이는 중미 일주+카리브해 크루즈 10개국 22일 상품은 여행 업계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일정인 만큼 긴 시간 심혈을 기울여 기획한 상품”이라며 “자칫 긴 일정에 지루함을 느끼지 않도록 육로와 크루즈 두 가지 여행 방식을 완벽하게 결합한 일정으로 다른 여행 상품에서는 느낄 수 없는 특별함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멕시코, 쿠바, 푸에르토리코, 바하마 등 중미와 카리브 해를 한 번에 여행할 수 있는 온라인투어 단독 ‘중미 일주+카리브해 크루즈 22일’ 상품은 2인1실 기준으로 1인당 1490만원이다.

전 일정 전문 인솔자가 동행,고객의 편의를 돕는다. 사전예약 이벤트로 10명 한정 크루즈 발코니 선실 무료 업그레이드 및 1인 5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 하고 있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19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