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여행
추석, 서울에서 ‘혼추족’ 위한 트립 어때요?에어비앤비, 명절 분위기 물씬 풍기는 이색 트립 소개
엄금희 기자 | 승인2019.09.10 00:18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명절 풍경이 달라지고 있다. 연휴에 고향을 찾지 않고 혼자 지내는 ‘혼추족(혼자 추석을 보내는 사람)’이 늘고 있는 것. 여기에 올해 추석 연휴는 단 4일로 ‘혼추족’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올 추석 명절에는 귀성길에 오르지 않더라도 명절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에어비앤비 트립(서비스명 Experiences)이 있다. 연휴 기간 중 에어비앤비의 다채로운 트립들은 혼자서도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어, 바쁜 일상 속 미뤄두었던 색다른 여가 활동을 즐길 수 있는 기회다.

앙금찰떡 만들기부터 동양화 그리기, 자개 작품 만들기, 소규모 국악 라이브 콘서트까지 트립 호스트의 도움을 받아 전통 문화에 흠뻑 빠져보는 시간은 ‘혼추족’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한국 디저트-앙금찰떡 만들기
마카롱, 휘낭시에, 마들렌 등 서양 디저트가 있다면 우리나라에는 달콤하고 앙증맞은 앙금찰떡이 있다. 한 시간 반 동안 진행되는 트립은 호스트의 친절한 가이드를 통해 초보자도 손쉽게 앙금찰떡을 만들 수 있다.

앙금찰떡 트립

앙금찰떡의 기본이자 가장 중요한 트립에서는 ‘포앙(앙금싸기 방법)’부터 삼각봉을 이용한 제조 방법, 디자인 응용까지 배울 수 있다.

◆아티스트와 함께하는 모던동양화 그리기
작가의 아늑한 작업실에서 동양화 아티스트와 함께 전통과 모던함이 어우러진 현대동양화를 배워보는 건 어떨까.

모던 동양화 트립

건강과 행복, 행운을 상징하는 꽃이나 동물 등 친숙한 소재를 생생한 색채로 그려내다 보면 어느새 마음이 차분해 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트립을 진행하는 공간에 한지와 화판, 물감, 붓 등이 모두 구비되어 있어 게스트가 따로 재료를 준비할 필요가 없는 점도 편리하다.

◆나만의 감성 담은 자개 작품 만들기
한국의 전통 공예 중 하나인 ‘나전칠기’ 만들기 트립이다. 한국과 영국에서 도예와 디자인을 공부한 호스트는 게스트들이 ‘나전칠기’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

자개 작품 만들기 트립

시간이 오래 걸리는 전통적인 방식이 아닌, 원하는 도안으로 내가 원하는 자개를 잘라붙여 손거울이나 접시 등 손쉽게 나만의 작품을 만드는 경험은 명절 연휴, ‘혼추족’의 색다른 경험의 하이라이트가 될 것이다.

◆쉽게 듣는 국악 라이브 콘서트
우리나라의 전통 음악인 국악의 깊이와 멋을 느껴볼 수 있는 트립도 있다. 아쟁 연주자이자 공연기획자인 호스트가 진행하는 트립은 게스트와 함께 점심을 먹은 후, 전통 악기의 아름다움과 이야기를 듣고 공연을 감상한다.

국악 라이브 콘서트 트립

호스트와의 대화를 통해 전에는 잘 들리지 않았던 각 악기의 소리와 멋을 느끼고 전통 악기들을 좀더 친숙하게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내 이름을 새긴 수제도장 만들기
자신의 이름을 개성 있게 디자인하고 직접 인장을 새겨보는 수제도장 만들기 트립도 있다. 트립 호스트는 작은 돌에 칼로 이름을 새기고 디자인 하는 작업을 가르쳐 준다.

수제 도장 만들기 트립

매일 불리우는 이름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갖고, 일상 속 아날로그 감성을 자극하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이밖에 에어비앤비가 선보이는 모든 트립은 에어비앤비 사이트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airbnb.co.kr/experiences

 

엄금희 기자  ekh@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금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19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