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청
美 관광청-UA 글로벌 스폰서십 계약 체결'인 투 아메리카 와일드' 독점 스폰서
이정민 기자 | 승인2019.11.06 22:26

미국 관광청(브랜드 USA)이 미국 방문객 촉진을 위해 유나이티드항공과 3년간 글로벌 스폰서십 계약을 맺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유나이티드항공은 미국 관광청의 공식 글로벌 항공 파트너사 및 미국 관광청이 제작하는 세 번째 IMAX 및 대형 스크린 상영관용 영화 ‘인 투 아메리카 와일드(Into America’s Wild)’의 항공사 부문 독점 스폰서로 지정됐다.

2020년 2월 개봉 예정인 ‘인 투 아메리카 와일드’는 오리건 주 해안에서의 카야킹, 남서부의 장엄한 협곡을 가로지르는 횡단, 알래스카 주의 자연 탐사 등 미국의 대표적인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즐기는 모습을 생생하게 담은 영화다.

크리스토퍼 톰슨 미국 관광청장은 “유나이티드항공과의 스폰서십 계약은 미국의 매력을 전 세계 여행객에게 널리 알리고자 하는 공통된 열정으로부터 비롯된 것”이라며 “이를 통해 미국 방문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창의적인 협업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마크 크롤릭 유나이티드항공 마케팅 담당 부사장은 “유나이티드항공은 타 미국 항공사 대비 많은 국제노선을 추가하며 글로벌 네트워크를 지속 확장하고 있다”며 “이번 미국 관광청과의 협업을 통해 전 세계 여행자들에게 미국의 아름다움을 알릴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나이티드항공과 유나이티드익스프레스는 미국 포함 전 세계 350개 이상의 취항지에 매일 약 5000편의 항공을 운항하고 있다. 아울러 최근 2년간 미국과 체코 프라하,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 프랑스 니스, 이탈리아 나폴리, 포르투갈 포르투,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등을 잇는 26개 직항 노선을 신설한 바 있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19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