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여행
인터파크투어, 설 연휴 국내여행 분석강원·제주 vs 도심 속 휴식, ‘서울·경기’로 나뉘어
이정민 기자 | 승인2020.01.14 23:31

인터파크투어가 설 연휴 국내여행 추이를 분석한 결과, 연휴 시작날 강원도로 가장 많이 떠나며, 1박 2일 여행 수요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 지역별로는 강원도(27.8%)의 인기가 가장 높았으며 제주(17.9%)·서울(13.3%)·경기(6.5%)·부산(5.6%)이 뒤를 이어 각각 1~5위를 차지했다. 연중 인기 여행지인 강원도와 제주도의 비중이 가장 높았으며 연휴 기간 멀리 떠나지 않고 도심 속 휴식을 즐기려는 수요로 서울과 경기도가 뒤를 이었다.

여행 기간(숙박 기간 기준)은 1박 2일(67.8%)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다음으로 2박 3일(26.8%), 3박 4일(4.8%) 순으로, 짧은 기간 여행을 선호했다. 이번 연휴 기간이 짧은 점을 감안, 가족·친지집에 방문하거나 차례를 지낸 후 하루, 이틀 가량의 단기 여행을 즐기는 형태로 분석된다.

▲지역별 비중

아울러 숙소 체크인이 가장 많은 날짜는 1월 24일(33.2%)로 설 연휴가 시작되는 날이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25일(23.7%), 26일(20.1%), 23일(14.3%), 27일(8.7%) 순이다.

▲숙박 기간 비중

이는 본격 설 연휴 시작 전날인 1월 23일부터 연휴 마지막 날 27일까지 국내숙박 예약을 기준으로 한 것이다.

▲체크인이 가장 많은 날짜

한편, 인터파크투어는 설 연휴 국내외 여행객을 위해 다채로운 기획전을 진행중이다. ‘설날과 함께 특가가 왔쥐’ 기획전으로 전국 호텔/리조트/펜션을 숙박 특가 상품을 준비, 매일 오전 10시 선착순 신한카드 전용 3만원 할인 쿠폰도 발급해준다. 또한 ‘설 여행 특가쥐’ 기획전으로 해외 패키지 상품을 저렴하게 판매, 연휴 기간 출발 고객을 대상으로 옵션 추가 혜택이 포함된 특전도 함께 준비했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0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