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사
LCC, 좌석 넓어 다시 타고 싶다?에어서울 설문 ‘합리적 요금’ 응답 50% 차지
온라인뉴스팀 | 승인2020.02.11 22:11

에어서울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에어서울 이용객들은 ‘넓고 편한 좌석’을 가장 큰 차별성으로 꼽았으며 재 이용 의향이 80% 이상으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에어서울은 지난 12월, ‘리서치앤리서치’와 함께 최근 1년 내 에어서울을 비롯한 LCC 이용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약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진행했다.

조사 결과, 에어서울의 브랜드 인지율은 64.1%로 타 LCC 대비 상대적으로 낮았으나 작년 대비 30%P 이상 크게 상승했다.

또한 인지율은 부족하지만 에어서울을 이용해본 승객 중 77%가 에어서울을 가장 선호하는 LCC로 선택하는 등 브랜드 충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서울을 선호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좌석이 넓고 편해서’ 응답이 33.3%를 차지했으며 ‘가격이 저렴해서’ 응답이 16.6%, ‘무료 영화 서비스 등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가 만족스러워서’ 응답이 15.7%, ‘기체가 신형이 많고 관리가 잘돼 있어서’ 응답이 10.8%로 뒤를 이었다.

에어서울 탑승 경험 중 가장 인상 깊었던 서비스에 대한 질문에서도 ‘넓은 좌석 간격’과 ‘개별 모니터의 보유’ 응답이 47.3%로 가장 많았다.

또한, 에어서울을 이용해 본 고객 중 재이용하겠다는 고객은 81.3%로 타사 대비 평균 10%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재탑승 이유로는 ‘넓은 좌석’이라고 응답한 비중이 67.4%에 달했다.

반면, 운항 노선 및 스케줄이 다양하지 못한 것과 마일리지 서비스가 없는 것 등에 대해서는 개선해야 할 점으로 꼽았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승객들은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넓고 편한 좌석을 에어서울의 가장 큰 차별성으로 인식하고 있으며 이러한 점 때문에 재이용 의향이 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한 번 타본 고객은 에어서울 선호도가 높으므로 회사 인지도 확대를 위한 홍보활동을 강화함으로써 두터운 충성 고객층을 확보하고 건강한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 가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0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