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사
온라인투어, 국내 트레킹 상품 출시안전·건강·힐링·언택트 여행 매력 담아
온라인뉴스팀 | 승인2020.07.30 23:46

온라인투어가 다양한 국내 트레킹 상품을 본격적으로 선보인다.
사람과 거리를 두며 혼자, 혹은 지인과 함께 걷기 때문에 안전하고 숲길의 청량한 공기와 바람 맞으며 걷는 만큼 건강도 챙길 수 있는 트레킹이야 말로 요즘 시대에 꼭 맞는 언택트 여행의 장점을 모두 갖춘 여행이다.

온라인투어는 강원도,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등 전국에 걸쳐 약 30여개의 국내 트레킹 상품을 선보인다.

시원한 계곡과 숲길을 오가며, 비록 땀은 나지만 개운함을 만끽할 수 있는 계곡 트레킹, 바닷길 마주하며 걸을 수 있는 섬길, 해안 트레킹, 순수 숲길 트레킹 등 국내 곳곳의 명소와 자연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온라인투어가 관심이 있지만 트레킹은 처음인 사람, 색다를 휴가를 보내고 싶은 사람, 국내 트레킹을 제대로 즐기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몇 가지 상품을 추천한다.

◆바다협곡열차 즐기는 정동진 바다부채길
친구들과 함께 떠나는 여름 휴가, 색다르게 보내고 싶다면 정동진 바다부채길을 추천한다.
해맞이 명소로 알려진 정동진을 뻔하지 않은 정동진으로 만날 수 있는 바다부채길, 지형의 모양이 바다를 향해 부채를 펼쳐 놓은 것 같다고 하여 이름 붙여진 이곳은 이미 유명세를 타고 있는 인기 여행지다.
편하게 걸을 수 있게 트레킹 데크도 설치돼 있어 안전하게 걸으며 바다를 즐길 수 있다. 트레킹 초보자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으며 동해바다를 따라 달리는 바다협곡열차까지 탑승할 수 있어 색다른 여름휴가는 물론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 만들기에도 제격이다.
 
◆담양힐링로드 트레킹
힐링의 명소, 담양을 부모님과 함께 걸어보는 것으로 휴가를 더욱 의미 있게 보내보자. 자연 그대로의 숨을 내어주는 죽녹원과 메타세콰이어 길은 험하지 않아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워킹 코스다.

죽녹원, 메타세콰이어, 소쇄원을 걷는 동안 마주하는 녹색 찬연한 자연은 몸과 마음을 물론 그 동안 탁한 공기와 스마트폰에 피곤해진 눈까지도 청명하고 편하게 해 줄 것이다.
건강도 챙기고, 모처럼 부모님과의 담소도 나누는 뜻 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여행으로 적극 추천한다.

 
◆오리지널 트레킹을 맛보고 싶다면 ‘곰배령 트레킹’
가고 싶어도 갈 수 없었던 곳. 하루 입산인원을 300명으로 통제하며 자연 그대로를 유지, 한국의 천상화원이라 일컬어지는 곰배령으로 떠나보자.

산 전체가 생물권 보존지역으로 다양한 야생화가 지천에 깔려 있고 자연의 날 것 그대로를 보여주는 곰배령을 걷다 보면 ‘이 맛에 트레킹한다’는 말이 절로 나올 것이다. 트레킹 후 만나는 진한 백숙 한 그릇이면 세상 부러울 것 없는 행복이 오롯이 전해질 것이다. 

◆모두 좋아할 가족여행 ‘통영 섬길 트레킹’
통영 여행의 백미는 인근 섬을 둘러 보는 것. 통영을 다녀 온 사람에게도 추천할 만한 상품이다. 통영 미륵산 케이블카를 타고 통영과 한려수도의 비경을 한눈에 감상하고 에코아일랜드로 알려진 연대도, 근대어촌의 발상지인 욕지도까지 둘러보는 일정이다.

섬에 안전하게 조성된 둘레길도 걸어보고 섬에서 보내는 한전하고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다. 교통, 식사가 제공되는 상품으로 가족 모두가 편하고 즐거운 휴가를 보내기에 안성맞춤인 상품이다.

안전한 여행을 원하고 있는 지금, 자연 따라 펼쳐진 길을 거리를 두고 걸어보는 트레킹이야 말로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게 날 수 있는 최고의 여행이 될 것이다.

온라인투어의 국내 트레킹 상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의 ‘트레킹’을 클릭해 보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0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