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주의 DESTINATION
필리핀···새 여행지 발굴 소개 적극 나서버려진 땅 복원한 자연 생태지 공개
이정민 기자 | 승인2021.07.18 16:39

필리핀 관광부는 버려진 땅을 복원, 청정한 태초의 자연을 경험할 수 있는 지질 구역으로 새롭게 탄생시킨 ‘마숭이 지오리저브(Masungi Georeserve)’ 자연 생태 공원 청정 스팟을 소개한다.

‘마숭이 지오리저브’는 리잘 주 시에라 마드레 산맥에 자리해 있는 산림 구역으로 20여년전에 과도한 벌목과 채석장 운영으로 파괴된 장소를 복원해 희귀한 동식물을 보호하는 있는 자연 생태 보호 구역으로 최근에는 내셔널 지오그래픽 매거진에 자세하게 소개되기도 했다.

다양한 수상 경력이 빛나는 지질 관광 명소인 이곳은 수도인 마닐라에서 47km떨어진 곳으로 차로 불과 1시간 30분 정도밖에 걸리지 않는 도심에서 멀지 않은 위치에 자리한 자연 생태 지역이다.

이곳에는 셀 수 없이 많은 생물들이 살고 있는데 전소 코뿔새, 긴꼬리 원숭이 등 희귀한 동물들을 비롯해 많은 수가 서식지 손실로 인해 멸종 위기에 처한 필리핀 매독수리와 같은 필리핀 고유의 종들이 서식하고 있다. 이와 함께 평소 보기 힘든 다양한 종류의 꽃과 식물들도 만나볼 수 있다.

마숭이 지오리저브

‘마숭이 지오리저브’는 약 6000만 년 전으로 추정되는 5개의 상호 연결된 카르스트 지층을 보유하고 있다. 이곳의 노출된 석회암 카르스트 지형을 통과하는 구불구불한 산책로에서 수백 종의 동식물을 발견할 수 있다. 필리핀에서 카르스트 지형은 전체 육지 면적의 약 10%를 차지하며 보홀의 초콜릿 언덕과 팔라완 푸에르토 프린세스의 지하 강을 포함, 인기있는 관광지를 구성하고 있다.

또한 다이내믹한 트레킹을 즐길 수 있는 지질 관광 명소로 유명하다.
6년전부터 트래킹 코스를 개발 ‘디스커버리 트레일’과 ‘레거시 트레일’이라는 이름으로 두가지 트레킹 코스를 자연을 보호하면서 운영하고 있다.

마숭이 지오리저브 - 디스커버리 트레일

디스커버리 트레일은 절벽에 거미줄 모양으로 안전빔을 엮어 만든 사폿(Sapot) 구조물과 행잉 브리지로 유명한 코스로 전문 산악가이드와 함께 석회암 카르스트 지형 사이사이에 있는 명소를 돌아볼 수 있다. 레거시 트레일은 숲의 복원에 좀 더 관심있는 이들을 위한 코스로 구불구불한 산책로 사이사이에 녹색 기운을 받으며 트레일을 돌아보며 나무를 심거나 나무 가꾸는 일에 참여하는 코스로 진행된다.

마리아 아포 필리핀 관광부 한국 지사장은 “필리핀은 바다에서부터 산꼭대기까지 풍부한 자연의 아름다움을 갖고 있다. 특히 다양한 동식물을 만나볼 수 있는 마숭이 지오리저브 생태 보호 구역은 아직까지는 한국 여행객들에게는 많이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책임 여행에 관심있고 지속가능함을 추구하는 의식있는 여행객들에게 깊은 영감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여행지가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