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웃바운드
태국 주요 지역 투어 방법 바뀌어‘푸켓 샌드박스 7+7 익스텐션’ 프로그램 시행
이정민 기자 | 승인2021.08.22 12:44

태국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CCSA)는 ‘푸켓 샌드박스 프로그램’의 업그레이드 된 조치로 푸켓과 다른 시범도시인 끄라비, 팡아 또는 쑤랏타니(싸무이 플러스)의 일부 지역을 연계하는 7+7박 숙박이 가능하도록 승인했다.
 
태국관광청은 푸켓 샌드박스 프로그램이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로부터 안전성을 인정받아 코로나 백신접종을 마친 해외 관광객들이 더 많은 옵션으로 자가격리 없이 여러 태국 목적지를 방문할 수 있는 ‘푸켓 샌드박스 7+7 익스텐션’ 프로그램으로 업그레이드 됐다고 밝혔다.
 
태국은 7월 1일부터 푸켓 샌드박스, 7월 15일부터 싸무이 플러스, 8월 16일부터 푸켓 샌드박스 7+7 확장 프로그램을 출시했는데 이는 관광객과 지역 주민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현재 적절한 조치를 준비하고 있는 더 많은 시범 목적지의 재개로 이어진다.
 
8월 16일부터 '푸켓 샌드박스 7+7 익스텐션' 프로그램을 통해 입국자격을 갖춘 해외 여행객들은 푸켓에서의 의무 체류를 14일에서 7일로 줄일 수 있으며 이후 끄라비(꼬 피피, 꼬 응아이 또는 레일레이), 팡아(카오락 또는 꼬 야오) 또는 쑤랏타니(싸무이 플러스 – 꼬 싸무이, 꼬 팡안 또는 꼬 따오) 등에서 7박을 하면 된다. 

 
푸켓 샌드박스 프로그램에 대한 기존 입국 조치는 ‘7+7 확장’과 관련해 변동이 없다. 다만, 푸켓 이외의 지역에서 7박을 추가로 계획하는 여행자는 푸켓에서 묵은 호텔에서 발급한 7박 숙박 확인서인 'Transfer Form'과 푸켓에서 0일과 6~7일에 실시한 두 번의 코로나19  테스트의 음성 결과를 함께 보여줘야 한다.
 
푸켓에서 끄라비, 팡아 또는 쑤랏타니 시범 지역으로의 여행은 허가된 노선과 교통 수단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쑤랏타니(싸무이 플러스 – 꼬 싸무이, 꼬 팡안 또는 꼬 따오)는 푸켓 / 꼬 싸무이 방콕항공 국내선 직항노선을 통해 이동할 수 있다
 
끄라비(꼬 피피, 꼬 응아이 또는 레일레이)는 허가된 부두에서 SHA Plus 인증 보트와 페리를 통해 이동할 수 있다.
 
팡아(카오락)는 푸켓에서 SHA Plus 인증 차량 이동 서비스를 이용해 SHA Plus 인증 호텔까지 바로 이동할 수 있다.
 
팡아(꼬 야오노이 또는 꼬 야오야이)는 SHA Plus 인증 보트 및 페리 서비스를 통해 이동할 수 있다.
 
여행자가 끄라비, 팡아 및 쑤랏타니(싸무이 플러스)에서 7박 연장을 완료하고 세번째 코로나19  테스트 (12~13일에 실시)에서 음성 판정을 받으면 묵었던 호텔에서 'Release Form'을 받아 태국의 다른 목적지로 여행을 계속할 수 있다.
 
끄라비, 팡아 또는 쑤랏타니(싸무이+) 에서의 투숙이 7박 미만인 경우, 태국 출국 당일에 푸켓 국제공항으로 바로 이동해야 한다. 푸켓으로 돌아가는 항구에서는 비행기 티켓 또는 푸켓에서 해외 여행을 했다는 증거를 제시해야 한다.

태국관광청은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모든 여행자에게 태국에 있는 동안 DMHTTA 예방조치를 엄격하게 준수할 것을 권장한다.(D–거리두기, M–마스크 착용, H–손씻기, T–체온 확인, T–코로나 테스트, A–경보 애플리케이션)
 
태국의 관광 관련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정기 업데이트는 www.tatnews.org; Facebook (tatnews.org); and Twitter (Tatnews_Org) 태국관광청 뉴스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국 관광과 관련된 추가 정보 및 지원이 필요한 경우 태국관광청 Contact Center 1672 또는 관광경찰 1155로 문의하면 된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