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사
아시아나, ESG 위원회 신설선진적 지배구조 구축
이정민 기자 | 승인2022.03.30 21:06

아시아나항공이 ESG경영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아시아나항공은 30일 강서구 오쇠동 본사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신규 위원회 신설을 위한 정관변경 안건을 가결하고 이사회에서 ESG 위원회와 보상위원회, 안전위원회를 신설하기로 결의했다. 이로써 아시아나항공 이사회는 기존 감사위원회, 사외이사후보 추천위원회와 더불어 5개 위원회로 구성하게 됐다.

특히, 이번 이사회에서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해 ESG경영을 위한 독립적인 지배구조를 구축 했으며 감시와 견제를 통한 진정한 ESG 경영을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신설된 ESG 위원회는 위원장 외 위원 2인으로 구성하고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해 독립성을 확보했다. ESG 위원회는 ▲ESG 경영 계획 및 활동관련 사항 ▲중대한 RISK사항 ▲채권발행 사항 ▲대규모 내부거래 등을 부의 사항으로 명시하고 이에 대한 시정요구를 직무와 권한으로 넣어ESG 경영이 올바르게 실천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ESG 위원회 설립과 함께 ‘Better flight, Better tomorrow’ 라는 ESG 슬로건도 확정했다. 더 나은 비행으로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아가고자 하는 의미를 담은 해당 슬로건은 아시아나의 적극적인 ESG 경영 의지를 임직원 및 고객 모두와 공유할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이사회와 5개 위원회 활동을 지원하는 이사회 사무국을 신설하는 등 이사회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확보해 지배구조 개선에 박차를 가하고 ESG경영을 통해 기업가치를 한 단계 높이려는 노력” 이라고 말했다. 

정성권 대표이사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ESG 경영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앞서 2021년 ESG T.F를 만들어 본격적인 ESG 경영을 준비해왔다. 또한 임직원 대상 ▲ESG설명회 개최 ▲폐유니폼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제품 개발 ▲ESG 슬로건 공모를 진행하는 등 전사적 공감대 형성에 주력했다. 2022년 2월엔 업계최초로 ESG업무를 총괄하는 ESG경영팀을 신설, ESG위원회가 제 역할을 다 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