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동의하십니까? 한국 관광 발전 지수 15위세계경제포럼 관광발전지수 발표
이정민 기자 | 승인2022.06.01 18:40

한국이 관광 발전 지수 15위를 기록했다.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2021년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의 관광발전지수 평가 결과 대한민국의 종합순위가 117개 평가대상 국가 중 15위를 기록했다. 이는 세계경제포럼이 2007년부터 격년 단위로 관광 관련 지수를 발표한 이래 역대 최고 순위다.

국가별로는 일본, 미국, 스페인, 프랑스, 독일 등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아시아 지역에서는 우리나라가 4위를 기록했는데 일본에 이어 싱가포르(9위),  중국(12위), 대한민국(15위), 홍콩(19위), 아랍에미리트(25위) 등이 세계 30위 내에 들었다.

우리나라는 종합 15위며 2019년 19위에서 4계단 상승했는데 순위 변화가 크지 않은 상위 30위 이내 국가 중에서는 최대폭의 상승이다.

5대 분야 모두 순위가 상승했으며 이 가운데 ‘관광정책 및 기반 조성’이 10계단 상승해 가장 큰 폭으로 개선됐다. 또한 ‘인프라’, ‘관광 수요 촉진 요인’ 분야는 각각 14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2021년에 관광발전지수로 개편하면서 바뀐 지수를 기준으로 2019년과 2021년을 비교할 수 있도록 2019년도 재평가해 함께 발표하고 있다.

세계경제포럼은 2007년부터 격년 단위로 관광경쟁력지수(The Travel & Tourism Competitiveness Index)를 발표해 왔는데 이번부터는 이를 관광발전지수(The Travel & Tourism Development Index)로 확대 개편했다.

▲2021 세계경제포럼 관광발전지수 우리나라 분야별 순위

세계경제포럼 측은 개편 이유로 코로나19로 인한 환경변화를 반영하고 다른 나라들을 벤치마킹할 수 있는 지표를 강화했다는 점 등을 제시했다.

이같은 개편 취지를 고려해 기존 90개 지표(indicator)에서 38개는 제외하고 60개를 새롭게 추가해 총 112개 지표로 구성했다.
기후·환경·온실가스, 디지털 플랫폼 활용도, 빈곤율·사회보장지출·성평등 등 지표를 새롭게 추가했고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를 감안해 의료서비스 접근성, 전염병 발병률 등을 추가한 것도 특징이다.

▲2021 WEF 관광발전지수 전체 순위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