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주의 DESTINATION
캐나다로 떠나는 야생동물 관찰 투어
이정민 기자 | 승인2022.06.07 22:43

고래는 지구상에서 가장 큰 생물체다. 흰긴수염고래(대왕고래)의 경우 몸통의 길이가 30m 이상이고 무게도 무려 140여 톤에 달한다. 한때 육지에 살았던 이 거인들은 이제 바다라는 다른 세상에 살고 있으니 조우를 기다리는 것밖에는 만날 방법이 없다.

여름이면 풍부한 먹이를 찾아 이동해 온 고래들로 캐나다의 바다는 무척 소란스럽다. 물살을 깨트리며 멋진 회전과 점프를 보여주는 고래들은 10미터 이상 솟구치는 분수를 만들기도 한다. 수명이 100년이 넘는다는 힌긴수염고래와의 조우는 ‘일생에 한 번’이라는 수식어를 받아 마땅하다.

캐나다에서는 BC주, 퀘벡주, 마니토바주, 뉴펀들랜드주, 뉴브런즈윅주, 노바스코샤주까지 다양한 지역에서 고래 관찰(Whale Watching) 투어가 가능한데 여름이면 성공 확률이 99%에 이른다. 투어는 보통 2시간 30분~30시간 정도 진행되면 요금은 성인 1인당 $100~130 CAD 내외다.

◆고래관광 1번지 타두삭
퀘벡 주에는 세인트로렌스 강(St. Lawrence River)을 따라 북대서양으로 이어지는 880km의 웨일루트가 있다. 여름이면 밍크고래, 혹등고래, 벨루가 흰돌고래 등 13종의 고래를 볼 수 있는 여정이다. 퀘벡의 고래 관찰 시즌은 5~10월 사이인데, 8~9월에는 거의 예외 없이 고래를 볼 수 있다.

세인트로렌스 강과 새귀니(Saguenay) 강이 합류하는 지점에 있는 타두삭은 피오르와 강,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곳으로 고래들이 좋아하는 먹이가 풍부하다.
5~10월 사이에 밍크고래, 혹등고래, 참고래 등 13종 이상의 고래가 이 바다를 찾아온다. 운이 좋으면 지구상에서 가장 큰 포유류로 알려진 흰긴수염고래도 볼 수 있다. 반달 모양의 타두삭 만(灣)은 북극해를 회유하는 벨루가(흰고래)가 지나는 길목이라서 1년 내내 벨루가를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Humpback whale@Eagle Wing Tours

타두삭에는 다양한 형태의 고래관찰 크루즈가 운행되는데 규모가 작은 조디악(Zodiac) 고무보트는 상대적으로 가까운 거리에서 고래를 관찰하기에 유리하다.

고래뿐 아니라 아름다운 피오르 경관을 눈에 담는 것도 평화로운 경험이다. 고래 관찰 시즌에만 맞춰 오픈하는 해양포유동물센터(Marine Mammals Interpretation Centre)는 고래에 대한 이해를 깊게 만들어준다.
13미터가 넘는 고래 뼈, 울음소리 등으로 고래의 생물학적 특징을 직접 볼 수 있으며 영상과 게임 등으로 고래를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 기념품을 구입하면 고래 보호 기금으로 사용된다.

▲타두삭 고래 관찰 투어 예약 
Tadoussac Anutriment
www.tadoussacautrement.com

Croisieres AML
www.croisieresaml.com

◆바다의 포획자 범고래
북태평양을 마주하고 있는 브리티시 컬럼비아주는 북미 최고의 고래 관찰 투어 명소이자 범고래(Orcas)를 관찰할 수 있는 곳이다.
바다를 지배하는 최상위 포식자인 범고래의 유명한 별칭은 ‘킬러 웨일’이다. 
BC주의 대표적인 고래 관찰 명소는 밴쿠버섬 해안가에 집중돼 있는데 그중에서도 서핑으로 유명한 토피노(Tofino), 밴쿠버섬의 주도인 빅토리아(Victoria) 해안에서 시즌마다 고래 관찰 보트가 운행한다.

Kayak©Bonjour Québec

토피노는 2월부터도 고래 관찰이 가능해서 캐나다의 어느 곳보다 긴 고래 관찰 시즌을 자랑한다. 다큐멘터리에서나 접했던 쇠고래가 물을 뿜는 모습, 범고래가 먹이를 사냥하는 모습은 늘 압도적이다.

고래 뿐만 아니라 물개, 바다표범, 해달, 돌고래, 바다오리, 왜가리, 흰머리독수리 등 다양한 해양 야생동물도 만날 수 있다. 보트 운영사에 따라 런치 박스 등 부가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고, 조기 예약 시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으니 서두를수록 유리하다.

Orca whale@Eagle Wing Tours

이 밖에도 BC 주에서는 수염회색고래(gray whales), 한국의 해변에서도 종종 포획되는 밍크고래(minkes) 등 다양한 고래들을 관찰할 수 있는데 최근에는 밴쿠버 시티와 밴쿠버 섬 사이의 샐리쉬해(Salish Sea)에서 25년 전에는 거의 찾아볼 수 없던 혹등고래(humpback)가 매년 기록적인 숫자로 관찰되고 있다. 고래 포획이 금지된 이후 개체수가 천천히 회복되어 지금은 500마리로 추정되고 있다.

zodia© Bonjour Québec

▲토피노 고래 관찰 투어 예약 
www.oceanoutfitters.bc.ca

▲빅토리아 고래 관찰 투어 예약 
www.bcwhalewatchingtours.com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