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청
‘2022 호주 마켓플레이스’ 성료호주 현지 40여 업체 방한 비즈니스 기회 제공
이정민 기자 | 승인2022.09.28 23:51

호주정부관광청은 지난 9월 26일~27일 양일간 서울에서 ‘호주 마켓플레이스 (Australia Marketplace Korea 2022)’행사를 마쳤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처음 열린 이번 행사는 한국 마켓에 관심있는 호주 전역의 40여개 관광 전문 업체가 방한, 주요 여행사들과의 양 일 간의 심도 있는 일대일 미팅을 통해 여행 상품 소개, 계약 등 다채로운 실질적인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했다.

행사에 참여한 40여개의 호주 방한단은 다양한 주 관광청, 지역관광청을 비롯 호텔 업계, 어트랙션 등으로 구성됐으며 국내 여행사들에게 팬데믹 이후 더욱 새롭게 변모한 참가 업체들의 매력을 선보였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마켓플레이스 미팅 세션’을 비롯해 캐서린 레이퍼 주한 호주 대사를 포함 양국 여행업계 리더들이 함께한 ‘VIP디너 리셉션’ ‘퀸즐랜드주 관광청 주최 점심 행사’ 등으로 구성, 진행됐다. 

26일 열린 VIP 디너 리셉션에서 롭 도건(Rob Dougan) 호주관광청 전략 및 리서치팀 총괄 본부장은 “한국은 전 세계 국가 중 관광객 지출 4위다. 현재까지 팬데믹 이후로 관광객수가 미비해 총 지출액은 크지 않지만 한국 시장이 얼마나 큰 기회와 잠재력이 있는지는 여러 리서치를 통해서 충분히 증명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호주관광청은 한국 마켓을 주요 성장국으로 선정, 이에 해당하는 국가는 더 많은 예산을 투자해 향후 3년 동안 시장 점유율을 높이고자 한다”고 말했다.

조진하 호주관광청 한국 대표는 “아름다운 대자연을 비롯한 청정 관광 자원을 갖춘 호주는 코로나 이후 달라진 여행 트렌드에 가장 이상적인 관광 국가로 손꼽힌다. 또한 동계시즌에는 호주로의 직항 항공 공급편수가 코로나 팬데믹 전 대비, 50% 이상 증가, 호주로의 여행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번 호주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참가 여행사들의 색다르고 다채로운 호주 상품이 개발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항공 증편도 늘어난다.
아시아나항공은 2023년 1월 시드니 노선에 A380 기종을 데일리로 운항할 예정이며 대한항공 역시 브리즈번 노선에 1월부터 데일리 운항 예정이다.

국적사의 이같은 행보는 오는 11월 젯스타의 인천~시드니 취항과 12월 콴타스항공의 인천~시드니 직항 노선 운항을 앞두고 본격적인 경쟁 신호탄으로 보인다.

<2022 호주 마켓플레이스 참여 업체>(알파벳 순)
▲4WD Tours R US
▲브리즈번 관광청(Brisbane Economic Development Agency)
▲버젯 코리아(Budget Korea)
▲케언즈 아쿠아리움 리프 앤 리서치 센터(Cairns Aquarium Reef and Research Centre) ▲CAPTA 그룹 TNQ(CAPTA Group TNQ)
▲커링가 팜(Curringa Farm)
▲골드코스트 관광청
▲뉴 사우스 웨일즈 관광청
▲어보리진 원주민 문화 체험 (Discover Aboriginal Experiences),
▲저비스 베이 관광청/시드니 호텔 & 어트랙션
▲그레이트 골프 코스 오브 오스트레일리아(Great Golf Courses of Australia)
▲해밀턴 아일랜드 엔터프라이즈(Hamilton Island Enterprises )
▲허츠 코리아
▲저니 비욘드(Journey Beyond)
▲레츠 고 서핑(LETS GO SURFING)
▲롯데면세점
▲멜버른 컵 카니발(Melbourne Cup Carnival)
▲멀린 엔터테인먼트 그룹 오스트레일리아(Merlin Entertainments Group Australia)
▲문쉐도우 TQC(Moonshadow TQC)
▲머레이스 크래프트 브루잉(Murray's Craft Brewing Co)
▲오크배일 와일드라이프 파크(Oakvale Wildlife Park)
▲오페라 오스트레일리아(Opera Australia)
▲Oz 제트 보팅(Oz Jet Boating)
▲페닌슐라 핫 스프링스(Peninsula Hot Springs)
▲페펙트투어(Perfectour)
▲퀵실버 그룹(Quicksilver Group)
▲씨링크 마린 & 투어리즘(SeaLink Marine & Tourism)
▲스카이다이브 오스트레일리아(Skydive Australia)
▲스카이레일 레인포레스트 케이블웨이(Skyrail Rainforest Cableway)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Sydney Opera House)
▲시드니 오이스터 팜 투어스(Sydney Oyster Farm Tours)
▲시드니 동물원 & 시닉 월드 블루 마운틴
▲탕갈루마 아일랜드 리조트(Tangalooma Island Resort)
▲타롱가 동물원(Taronga Zoo)
▲투어 콜렉티브 그룹 (The Tour Collective Group)
▲퀸즈랜드주 관광청 (Tourism and Events Queensland)
▲북부 퀸즐랜드 지역 관광청(Tourism Tropical North Queensland)
▲빌리지 로드쇼 테마 파크(Village Roadshow Theme Parks)
▲빅토리아주 관광청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