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웃바운드
크루즈 전용 브로드웨이 뮤지컬 나왔다프린세스 크루즈, ‘본 투 댄스’ 공개
온라인뉴스팀 | 승인2016.07.14 16:06

지난해 5월 크루즈 업계 최초로 크루즈 전용 브로드웨이 뮤지컬을 선보였던 프린세스 크루즈가 세계적인 작곡가 스티븐 슈와츠(Stephen Schwartz) 및 세계적인 뮤지컬 팀과 함께 두 번째 크루즈 뮤지컬인 ‘본 투 댄스(Born to Dance)’를 공개했다.

‘본 투 댄스’는 브로드웨이는 물론 우리나라를 포함한 전세계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코러스 라인’ ‘시카고’ 등의 히트곡들을 모아 구성한 작품으로 ‘맘마미아’, ‘리틀 숍 오프 호러스’,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를 담당했던 다니엘 리바인이 감독과 연출을 맡았으며 과거와 현재 브로드웨이를 빛낸 댄서 및 안무가들의 이야기를 통해 진정한 댄스의 세계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작품은 안무 분야에서 여덟 번의 토니상을 수상한 보브 포스(Bob Fosse), 영화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의 감독이자 유명한 안무가인 제롬 로빈스와 ‘브로드웨이42번가’의 첫 연출과 안무를 맡았던 고워 챔피언 등 브로드웨이를 빛낸 인물들에게 헌정하는 작품이다.

또한, 최근 브로드웨이에서 유명세를 타고 있는 안무가와 토니상 수상자인 앤디 블랑켄뷜러(해밀턴), 롭 애쉬포드 (에비타)와 캐런 젬바(시카고) 등의 모습도 극중 다양한 영상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프린세스 크루즈는 브로드웨이와 헐리우드에서 명성을 얻고 있는 세계적인 작곡가 스티븐 슈와츠와 총 4편의 크루즈 전용 뮤지컬 제작을 위해 크루즈 회사로는 최초로 파트너쉽을 맺은 바 있다.  지난해 선보인 첫 번째 작품 ‘매직 투 두(Magic To Do)’에 이어 이번에 제작된 ‘본 투 댄스’는 올 가을에 스타 프린세스 호에서 가장 먼저 선보이며 내년 초 그랜드 프린세스 호 와 골든 프린세스 호를 시작으로 프린세스 크루즈의 모든 선박에서 만날 수 있다.

www.princesscruises.co.kr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