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바운드
올림픽 기간 중 여행사에 지출 비용 ‘600불’올림픽 관광객 방한 만족도 96.1%
엄금희 기자 | 승인2018.04.25 20:55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외래관광객들의 방한 만족도는 매우 높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최근 발표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외래관광객 실태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올림픽 기간 중 평창 동계올림픽 참관 외국인관광객의 방한 만족도는 96.1%를 나타냈다. 

한국관광통계에 따르면 올림픽이 열린 2018년 2월과 3월에 한국을 방문한 외래관광객은 각각 104만 5415명, 136만 6100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동계올림픽 특수로 구미주 관광객이 2월에 전년 동기 대비 20.7% 증가한 19만 4709명, 3월 3.5% 증가한 22만 6845명이 입국하는 등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이번 실태조사 결과, 올림픽 관광객과 올림픽 관계자는 2월 방한 외래객의 27.1%(각각 15.0%, 12.1%)에 달하는 약 28만 명으로 추정됐다. 

이 중 올림픽 관광객은 ‘일본’(38.7%), ‘미국/캐나다’(22.9%), ‘중국’(13.7%), ‘유럽’(10.6%), ‘러시아’(5.7%) 등의 순으로 비중이 높았다. 

국가별 방한 유형 비중(출구조사 결과) 단위: 명, %

그리고 한국을 처음 방문했다고 응답한 비율은 반 이상(51.3%)으로 특히 미국/캐나다(71.4%) 및 유럽(68.3%) 관광객의 응답 비중이 높았다. 

이들 올림픽 관광객들은 주로 ‘개별여행’(73.4%) 형태로 방한해 개최지인 ‘강원’ 이외 ‘서울’(81.2%) 등지에서 ‘쇼핑’(88.9%)과 ‘식도락관광’(70.8%)을 즐겼다. 

방한 기간 중 가장 좋았던 활동으로 전체 올림픽 관광객(67.3%) 및 관계자(45.2%) 모두 ‘쇼핑’을 가장 많이 선택했으나 일본관광객의 경우 ‘식도락 관광’에 대한 선호도가 쇼핑보다 높았고 미주지역 관광객은 쇼핑 외 ‘고궁/역사 유적지 방문’ 및 ‘자연 경관 감상’ 선호도 또한 높은 차이점을 보였다.

방한유형별 국가 비중(출구조사 결과) 단위: 명, %

올림픽 관광객의 평균 지출경비는 $2026.7로 일반 관광객이 지출한 금액인 $1497.6보다 $529.1 더 많았고 주로 ‘거주국 및 한국 여행사 지출경비’($618.9), ‘올림픽 입장권 구매비용’($417.4), ‘숙박비’($415.8) 등에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림픽 관광객의 체류일이 6.5일인데 반해, 올림픽 관계자들의 체류일은 12.3일 가량 장기체류 하면서 ‘올림픽 관광객 및 관계자’ 전체 평균은 8.9일로 일반 관광객 체류일인 6.9일보다 높게 나타났다.   

올림픽 관광객의 방한 만족도는 96.1%로 매우 높았고 방한을 결정하는 데에 있어 ‘올림픽 개최 기여도’는 87.6%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 만족 요인으로는 ‘치안’(91.1%) 및 ‘모바일/인터넷 이용편의’(85.7%) 만족도가 가장 높았고 ‘언어소통’(53.5%) 및 ‘길 찾기’(62.9%)는 주요 불만족 요인으로 나타났다.

본 조사는 모집단 설정 및 결과의 신뢰도 확보를 위해 공항 출구조사와 1:1 대면 면접조사를 병행해 실시했다. 

방한 중 가장 좋았던 활동 단위: %

◆조사 대상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2018.2.9~3.18) 국내 체류 후 출국하는 외국인
◆조사 방법
▲공항 출구조사 : 방한유형별(①올림픽 관광, ②일반 관광, ③선수 등 올림픽 관계자) 외국인 비중 파악 및 사후 가중치 적용을 위해 실시 (총 8840표본) 
▲인천 및 김포 공항 출구별 10명 간격 추출
1:1 대면 면접조사 : 유형별 방한여행 실태 파악(총 1999표본)

◆주요약어
▲올림픽 관광객: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기간 올림픽을 직접 참관한 외래관광객 
▲올림픽 관계자: 올림픽을 위해 방한한 선수/심판, 기자단 및 동반가족 등 
▲일반관광객: 올림픽을 관람하지 않은 일반 외래객

 

엄금희 기자  ekh@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금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