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바운드
공사, 6개국 시니어 맞춤형 상품 개발미국·캐나다·독일·프랑스 등 답사단 방한
엄금희 기자 | 승인2018.05.24 15:39

한국관광공사는 유럽과 미주 시니어관광객 유치 확대와 지방 관광 활성화를 위해 30일까지 구미주 6개국 시니어 전문 여행업체 관계자 20여 명을 초청해 서울, 경기, 강원, 전라 지역을 중심으로 일주일 이상 장기 체류형 지방관광상품 개발을 추진한다. 

이번 답사단은 미국, 캐나다, 독일, 프랑스, 호주, 러시아에서 시니어 대상 관광상품을 다루는 여행사의 상품개발 담당자 20여 명으로 방한기간 동안 강원도 및 전라도 등의 관광자원을 답사한 후 맞춤형 상품을 내놓을 예정이다. 

공사와 강원도, 전주시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지방지역 답사에는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중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알펜시아 스키점프대를 비롯, 강릉 경포해변, 설악산 케이블카, 양양 낙산사 등 시니어 취향에 맞는 테마 관광지들이 포함된다. 

또한 전주에서는  한옥마을 전통문화연수원에서 우리나라의 전통 음주예절과 비빔밥 만들기 등을 체험한다. 이밖에도 서울의 창덕궁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투어, 한방스파 체험, 미쉐린 식당의 한식, DMZ 투어 등을 체험한 뒤 각국의 시니어 취향에 맞는 상품을 구성할 예정이다. 

또한 29일에는 서울 잠원동 한강변의 ‘프라디아’ 유니크 베뉴에서 답사단과 국내 19개 여행사들이 만나 시니어 여행객을 위한 ‘한국관광 트래블마트(Korea Travel Mart for Senior Travelers)’를 연다. 답사단은 트래블 마트를 통해 국내 인바운드 여행사와 직접 상담활동을 벌여 시니어 특화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판촉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편 비자카드사의 ‘트래블 인사이트(Travel Insights)’ 보고서에 따르면, 2015년 기준 65세 이상의 시니어 해외관광객은 약 9000만 명(전 세계 해외관광객의 13.3%)에서 오는 2025년까지 2배인 약 1억 8000만 명(전 세계 해외관광객의 21.3%)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며,  가장 많은 노년층 관광객들을 보내는 상위 10위권 나라에 독일, 미국, 영국, 캐나다, 프랑스 등의 구미주 국가가 위치할 것으로 예측됐다. 

구미주 주요 7개국 61세 이상 방한관광객 수 (명)

아울러 유럽과 미주 주요 7개국 외래관광객 방한시장은 61세 이상 시니어층이 2013년 17만6천여 명에서 2016년 23만 1000여 명으로 지난 4년간 연평균 9.4% 성장하고 있어 공사는 시간과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는 고소득 전문직과 퇴직연금 수혜자 등을 대상으로 장기체류형 관광 상품을 개발해 방한시장의 질적 성장을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엄금희 기자  ekh@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금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