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늘의 여행상품
US아주투어 창사 36년 크루즈 초특가 세일
온라인뉴스팀 | 승인2019.04.11 23:26

US아주투어가 창사 36년을 기념, 고객 감사대잔치의 일환으로 특별 크루즈 상품을 선보였다. 최저요금을 보장하며 전문 가이드가 동행하며 각 크루즈 코스마다 발코니 방도 준비돼 있다.

박평식 대표는 “크루즈 여행은 그 자체가 하나의 5성급 호텔인 초대형 크루즈선을 타고 이동하며 즐기는 매력적인 여행이다. 각 도시를 이동할 때마다 짐을 풀고 다시 싸거나 탑승 수속을 기다리는 번거로움 없이도 아침마다 새로운 기항지를 만날 수 있는 것이 최대 장점”이라고 밝혔다.

알라스카 크루즈(8일) 알라스카의 주도인 주노와 골드러쉬 시대의 풍경을 간직한 스케그웨이를 거쳐 글레시어로 향한다. 바다로 떠내려온 거대한 빙하와 바다가 만나는 접점인 글레이셔베이 국립공원(Glacier Bay National Park and Preserve)은 1992년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됐다.

glacierbay alaska

빙하지구에서 크루즈 선박은 뮤어, 마저리, 램프러 빙하를 바로 앞까지 가서 선회한다. 빙하뿐 아니라 야생화로 가득한 초원지대부터 운이 좋다면 혹등고래, 수달, 북극곰, 그리고 하얀머리 독수리 등 신비로운 야생동물 등을 직접 눈에 담을 수 있다. 이외에도 알라스카 최남단인 케치칸, 캐나다 속 작은 유럽 빅토리아 등의 흥미진진한 관광 일정이 기다리고 있다. 

▲전문가이드 동행, 출발일은 5/19, 9/8, 세일가 $1499(시애틀 왕복 항공 세금 포함) 6/16, 7/14, 8/18

서지중해 크루즈(10일) 지구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들을 만나는 여행이다. 스페인 바르셀로나까지 항공으로 이동하여 크루즈에 탑승한다. 코발트색 지중해 바다를 따라 크루즈 선상에서 자유를 만끽하며 이태리의 나폴리~로마~플로랜스, 프랑스의 칸느~마르세유 등 내로라하는 쟁쟁한 도시들을 차례로 만나게 된다. 

▲전문가이드 동행, 출발일은 5/17, 11/1, 세일가 $2399

regal princess

북유럽·러시아 크루즈(14일) 교통편인 동시에 숙박, 놀이, 음식까지 모든 것이 한 번에 해결되는 크루즈는 물가가 비싼 북유럽 여행에서 더욱 빛을 발한다. 최신 선박인 2014년 건조 ‘리갈 프린세스’의 화려함은 감탄을 자아내기 충분하다. 길이 40m의 유리로 제작된 선내 바닥이 마치 바다 위를 걷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Sea walk, 유럽식의 북적거리는 타운 광장 피아차, 야외 풀장에 위치한 극장 등 최신식 시설을 갖추고 있어 럭셔리 크루즈의 모범으로 통한다.

바닷길은 코펜하겐, 오르후스(덴마크), 오슬로(노르웨이), 바르네 뮌데, 베를린(독일), 탈린(에스토니아), 상트 페테르부르크(러시아),헬싱키(핀란드), 스톡홀름(스웨덴)으로 이어진다. 북유럽의 매혹적인 자연풍광과 러시아의 수준높은 예술에 이르기까지 모든 것을 볼 수 있다. 특히 지금까지는 크루즈로 경험할 수 없어 아쉬움을 남겼던 노르웨이 피요르 감상이 포함돼 더욱 특별하다. 또한 러시아의 찬란했던 과거를 대변하는 여름 궁전과 아름다움의 극치 에르미타주 박물관도 둘러본다.

regal

▲전문가이드 동행, 출발일은 5/19, 6/22, 7/14, 8/15, 세일가 인사이드$3499 발코니$3799(왕복 항공세금 포함)

▲문의 : (213)388-4000, www.usajutour.com

 

 

온라인뉴스팀  td@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19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