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벙커’ 이어 이번엔 극장이다!빛의 벙커, 서울 프로젝트 ‘빛의 시어터’ 확정
이정민 기자 | 승인2021.09.14 21:24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빛의 벙커’는 제주에 이어 서울에 두 번째로 선보이는 ‘빛의 시리즈’ 프로젝트명을 ‘빛의 시어터’로 확정했다.

‘빛의 시어터’는 공간 전체를 채우는 다채로운 비주얼과 웅장한 사운드로 전시에 참여하는 모든 관람객이 작품의 주인공이 될 수 있는 ‘빛의 시리즈’의 특성을 반영한 이름이다. 또한, 국내 최초의 극장식 쇼인 ‘워커힐 쇼’를 선보이며 50년간 예술계에 주요한 역할을 해온 워커힐 시어터의 상징적 의미를 함께 담았다.

초대형 쇼가 펼쳐졌던 워커힐 시어터의 무대 공간을 활용한 ‘빛의 시어터’는 전시관 높이가 최대 20m로 제주 ‘빛의 벙커’보다 천고가 약 4배 가량 높아지며 한층 더 압도적인 규모의 전시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워커힐 시어터의 무대, 조명 등 주요 시설을 그대로 살린 공간에 보다 더 새로운 기술의 몰입형 미디어아트를 덧입혀 이색적인 전시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빛의 시리즈’는 오래된 장소에 100여개의 프로젝터와 수십 여개의 스피커를 설치해 거장들의 예술 작품을 시각, 청각, 공감각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문화재생 콘셉트의 몰입형 미디어아트 프로젝트다.

㈜티모넷은 2018년 옛 국가기관 통신시설로 오랜 시간 숨겨졌던 제주 성산 소재의 비밀 벙커를 미디어아트 전시관으로 탈바꿈한 ‘빛의 벙커’를 선보이며 프랑스 내에서만 운영되던 ‘빛의 시리즈’를 국내 최초로 도입했다. ‘빛의 벙커’는 개관 2년 만에 100만명 이상이 찾은 제주의 랜드마크로 자리 잡았다.

서울시 광진구 소재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의 ‘워커힐 시어터’ 부지에서 준비 중인 ‘빛의 시어터’는 내년 초 공식 개관을 통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70-5067-1170/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1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