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사
에어프레미아, 4·5호기 도입B787-9 리스 항공기 2대 계약 체결
이정민 기자 | 승인2022.08.07 20:58

에어프레미아가 항공기 리스 기업 에어고 캐피털(Aergo Capital)과 4일, 보잉 B787-9 기체 2대에 대한 리스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 체결을 위해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서명식에는 에어프레미아의 유명섭 대표와 박광은 전략본부장, 에어고 캐피털의 아시아 지역 대표 안토니 스텔만(Antony Snelleman) 부사장과 마크 설리반(Mark Sullivan) 부대표, 영국 수출금융청(UKEF) 크리스 리드(Chris Leeds) 선임 구조조정관이 참석했다. 또한, 미국 항공기 제조사 보잉(Boeing) 및 영국 항공기 엔진 제조사 롤스로이스(RollsRoyce) 등 관계자가 배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에어프레미아는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자사 4·5호기 도입 준비를 완료하고 기존에 계약된 보잉사의 신규 제작 기재 3대와 더불어 총 5대의 기단을 확보하게 됐다. 4호기는 올해 8월 말, 5호기는 내년 초에 도입을 목표로 안전 점검 등을 마친 후 인도될 예정이다.

에어프레미아 유명섭 대표는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총 5대의 기단을 확보함으로써 미주 및 유럽 지역 등 중장거리 시장 공략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특히, B787-9 기체의 높은 연료효율성과 쾌적한 기내 환경 등은 여행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에 만족도 높은 여행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앤데믹 시대에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지난 7월 15일 싱가포르 노선에 첫 국제선 노선을 취항한 뒤 이용객들에게 편안한 좌석과 기내식 등 고품격 서비스로 호평을 얻으며 순항하고 있다. 특히, 에어프레미아의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은 타사 비즈니스석 가격 절반 수준으로 비용 부담은 줄이고 동급의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어 중장거리 노선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열었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에어프레미아는 오는 9~10월까지 베트남 호치민, 미국 LA에 신규 취항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운수권을 확보한 독일 및 미주, 유럽 지역으로 노선을 지속 확장할 계획이다.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2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