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리조트
‘하이드어웨이 푸켓’ 재오픈로맨틱한 객실과 부대시설 선보여
이정민 기자 | 승인2022.11.20 23:00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리조트가 최근 레노베이션 후 재오픈했다.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리조트(Avista Hideaway Phuket Patong)는 한적한 언덕에 위치해 탁 트인 안다만 해를 내려다보면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5성급 엠겔러리 소피텔 계열의 럭셔리 풀빌라를 갖추고 있다. HNM KOREA에서 코로나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GSA 호텔로 올해 7월부터 호텔 세일즈를 시작하고 있다.

모든 객실은 다양한 투숙객의 니즈와 객실 특징에서 더 디테일한 선택을 할 수 있도록 객실 타입이 재구성됐으며 객실 내 가구, 조명, 욕실 등 전체적인 객실 컨디션 또한 업그레이드됐다.

새로운 쉐프 팀과 함께 올 데이 다이닝 메뉴들과 바의 메뉴들이 완벽하게 새로워졌고 새로운 컨셉의 레스토랑도 오픈됐다. 타이, 웨스턴 요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멋진 선셋과 함께 파인 다이닝을 즐길 수 있다. 새로운 경영진과 직원들은 투숙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리조트(Avista Hideaway Phuket Patong). 제공=HNM KOREA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앰갤러리 리조트는 태국의 전통 문화, 의식, 그리고 일상을 모두 담고 있는 럭셔리 부티크 리조트다. 숲과 어우러져 울창한 정원 사이로 계단식으로 내려가는 150개의 객실과 스위트 룸이 있고, 풀빌라에서 산과 바다의 아름다운 뷰를 볼 수있다.

일부 객실은 풀장과 정원과 가깝게 있고, 개인 수영장 또는 개인 월풀이 있는 스위트 객실까지 다양한 특색을 가진 객실 타입들이 있다. 3개의 수영장 중에 힐사이드 수영장은 성인 전용으로 운영 중이다. 세 개의 수영장 근처의 풀 사이드 바에서는 리프레싱 할 수 있는 칵테일을 즐길 수 있다.

뛰어난 객실 뷰가 정말 매력적인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리조트에는 아름다운 파통 비치를 내려다 볼 수 있으며 테라스에 있는 월풀 욕조 또는 프라이빗 풀장이 딸린 로맨틱한 객실은 허니무너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푸켓 공항과 약 40분거리에 위치한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엠겔러리 리조트는 세계적인 브랜드인 아코르 이미지에 걸 맞는 최상의 서비스와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객실 뿐 아니라 모든 부대 시설의 레노베이션을 마쳤고 키즈룸, 게임룸, 당구장, 피트니스, 스파는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리조트(Avista Hideaway Phuket Patong). 제공=HNM KOREA

푸른색의 청정한 프리덤 비치까지는 700m의 정글 하이킹으로 접할 수 있고 파통 비치까지는 도보로 5분이면 갈 수 있다. 파통 번화가까지 무료셔틀은 10시부터 23시까지 매시간 이용 가능하다.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엠겔러리 리조트에서 또 한 가지 놓쳐서는 안 되는 것은 바로 스파다.

태국 전통 마사지를 받으며 사방이 뻥 뚫린 침대에 누워서 시원한 바다 바람을 맞고 있으면 세상 부러울 게 없는 최고의 휴양을 즐기고 있음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다. 호텔 내 아쿠아 스파에서는 커플 트리트먼트를 제공하고 있다.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앰갤러리는 SNS용 포토 스팟으로 유명한 리조트 중 하나며 아름다운 정원과 인공 폭포는 대표적인 포토 스팟으로 인기가 좋다.

자세한 문의 사항은 아비스타 하이드어웨이 푸켓 파통 엠갤러리 한국 사무소에 가능하다.

◆문의 및 예약
02-747-7263

 

이정민 기자  ljm@traveldaily.co.kr

<저작권자 © 트래블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빌딩) 608호   |  대표전화 : 02-6225-5455/010-2678-5455
발행일자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41  |  등록년월일 : 2015년 5월15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민
Copyright © 2023 트래블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  ljm@traveldaily.co.kr
Back to Top